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이가와 하루카'에 해당되는 글 2건

  1. 2007.06.18 오오쿠 (大奧) - The Movie - 남자와 여자 거부할 수 없는 사랑의 이야기 (7) by 불량고양이
  2. 2007.05.22 데쓰워터의 "이가와 하루카" by 불량고양이


사용자 삽입 이미지

오오쿠 2006 (大奧) - The Movie 

감독
하야시 토오루
 
주연
나카마 유키에, 니시지마 히데토시  
 
조연
이가와 하루카 
쿠보타 마키 
마츠시타 유키
나카야마 시노부 
오이카와 미츠히로  
스기타 카오루  
다카시마 레이코 
와시오 마치코
야마구치 카오리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7대 쇼군 이에츠쿠 시대가 배경

어린 쇼군 이에츠쿠의 대리인 (쇼군과 대신들 사이의 연락을 주관하는)인 차이젠이 어린 쇼군을 대신해 섭정을 하게되고 이를 못 마땅하게 여기는 대신들과의 목숨을 건 싸움이 한창이던 시절.

오오쿠에도 선대의 정실이었던 텐에이인과 후실이었지만 이에츠쿠의 생모로 권력의 중심에 있던 켓코우인 사이의 보이지 않는 암투가 한창이었다.

그 사이에서 오오쿠의 총책임자로 또 켓코우인의 오른팔인 에지마는 현명한 판단과 행동으로
텐에이인으로 부터 켓코우인을 훌륭하게 보좌하고 있었다.

하지만 켓코우인과 차이젠과의 관계를 눈치챈 텐에이인파는 케코우인과 차이젠을 죽이기위해 에지마를 함정에 빠트릴 모략을 세우는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에지마 - 나카마 유키에 : 오오쿠의 총 책임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신고로 - 니시지마 히데토시 : 가부키 배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켓코우인 - 이가와 하루카 : 7대 쇼군 이에츠쿠의 어머니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차이젠 - 오이카와 미츠히로 : 7대 쇼군 이에츠쿠의 섭정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타키가와 - 아사노 유우코 : 6대쇼군 시절 부터 오오쿠의 총책임자

사용자 삽입 이미지

렌죠인 - 마츠시다 유키 : 6대 쇼군의 측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텐에이인 - 타카시마 레이코 : 6대 쇼군의 정실로 오오쿠 권력의 핵심



 

오오쿠 (大奧)사전적의미

1. 江えど 성에서 軍しょうぐん의 정실과 측실이 거처하던 곳.

2. 궁중의 깊숙한곳.

깊숙하고도 은밀한장소로 쇼군의 여자들만의 공간입니다

에도막부때 쇼군의 부인이나 첩 등 우리식으로 하면 궁녀 같은 여인들이 살던 곳입니다.
 
쇼군을 제외한 남자들은 출입이 불가했습니다.

그리고 오오쿠의 여자들은 쇼군 이외의 남자와 만남 또는 잠자리를 할경우 지위 고하를 막론하고 사형에 처해졌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즌 1,2,3 과 외전 이방대한 스토의 마지막 결정판인 오오쿠 영화.

드라마부터 시작된 화려한 캐스팅과 눈을 뗄 수없는 극적전개. 그리고 매회 사람의 심금을 울리는 사랑의 이야기.

영화는 드라마와 비교해 큰 차이는 없다. 기존 오오쿠 스토리를 그대로 답습하고 또 드라마적 영상을 보여준다.

하지만 오오쿠의 또 다른 이야기라는 것 만으로도 그 흥분은 감출 수 가없다. 궁중 여인들의 음모와 사랑 그속에 보여지는 인간사.

오오쿠는 일본 궁중여인네들의 삶을 보여주고 그 속에서 그들만이 할 수 있었던 가슴아픈 사랑 이야기를 기본으로 한다.

오오쿠의 여인들은 쇼군 만을 사랑하는 남자로 정할 수 가 있다.
쇼군 이외의 남자와 사랑을 하게되면 거기에 따른 참혹한 형벌을 받아야 한다.

그 속에서 남자와 여자 그리고 인간이 가진 거부할 수 없는 욕망. 그것이 때론 더러운 욕정으로 때론 지고지순한 사랑으로 표현되고 있다.

욕망인지 사랑인지는 그 당사들의 의지와는 무관하게 보는 이들의 판단에 맡기게 된다.
오오쿠는 거대한 스토리를 배경으로 하고 있지만 결국은 남자와 여자 그리고 사랑을 말하고 있는 것이다.

물론 드라마라는 장르적 특성으로 중간 조금은 지루한 느낌도 있지만 아직 이 작품을 보지 않은 많은 분들에게 꼭 추천하고 싶은 일본 영화 이다.

개인적으로 2006년 최고의 일본 영화라고 생각한다.

나만의 별점 : ★★★★★ ( 5개 만점 중 )

Posted by 불량고양이
Trackback(0) : Comment ()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랑 생각이 정반대로군요... 저는 오오쿠 드라마를 본 이들이 아니면 재미없을 듯하다는 생각이거든요... 어찌 쇼군에 대한 설명이 없네요...그래도 쇼군인데 말이죠..ㅋㅋ

    • 아마 쇼군에 대한 특별한 이갸기를 피해가기 위해서 어린쇼군의 시대로 배경을 정했겠죠
      그리고 나름대로 어린쇼군의 여러가지 감정선이라던가 어리지만 자신이 지켜야 할는 것들에 대한의지등의 표현은 좋았다고 생각합니다.

    • 아...영화에서 말고... 불량고양이님 포스팅에서 쇼군의 언급이 없어서요... 불량고양이님 말대로.. 영화내에서 어린쇼군이지만 나름의 역할을 충실히 기여하는데... ^.^

    • 아 하하^^;;;
      그렇군요 쇼군인데 ;;;
      안그래도 오오쿠는 날 잡아서 전체적인 연대기와 함께 총집판으로 다시 쓰려고 합니다.
      그때 살짝 도움 좀 요청할게요^^;;
      감사합니다.
      1004ant님의 글 항상 잘 읽고 있습니다.
      찾아주셔서 늘 감사드리구요...

  2. 저도 영화 즐겁게 봤는데요. 사실 저는 생각했던 것 보다 기대 이하였어요. 너무 기대해서 그런지 몰라도요. 아무래도 나카마 유키에의 기존 명랑한 이미지로 먼가 즐거운 느낌을 보여줄꺼라고 기대해서 더 그런거 같아요. 개인적으로 1시즌때 느낌을 느끼고 싶었는데, 그런게 좀 약했거든요. 나카마 언니의 캐릭터는 1시즌의 치즈루 양과 같은 비슷한 느낌일꺼 같다고 생각했는데... 완전 반전이라서;; 좀 놀람.
    그래서 영화보다는 기대 없이 봤던 후카쿙의 스페셜이 더 재미있게 느껴졌습니다. 오오쿠 4가 나왔으면 하는 바램도 있고 남여역전 오오쿠가 드라마로 만들어졌으면 하는 기대도 있습니다. 무리라고 생각하지만요.

  3. 많은 한 특정 누군가가 아래와 얘기와 같은 의미는 우리에게 매우 필요한 수 있습니다! 내가 기사 내 블로그 사이트에서 특정 웹 사이트로 링크 중 하나를 보자. 가능성이 더 높습 이상의 웹사이트 방문자 신속하게 그 귀중한 것입니다 알게 될 것이다.

  4. 이 유용한 정보 주셔서 감사합니다 .. 좋은 일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가와 하루카(井川遙)

본    명  :  조 수 혜

생    일  :  1976년 6월 29일

신    장  :  167cm

혈 액 형  :  B형

가    족  : 
남편 - 마츠모토 아토(2006년 11월 22일 혼인신고)

비    고  :  재일교포

공식 홈페이지

 http://www.haruka-fan.net/




사용자 삽입 이미지


출연
2007 범인에게 고한다 / 고독한 도박 - 사랑하는 사람이여 / 유리의 섬 스페셜    

2006 오오쿠 / 어둠 속에서의 기다림 / 데쓰워터 / 못난이의 눈동자를 사랑해  / 순정 반짝

2005 대정전의 밤에 / 히나곤 / 쥬카이 / 블루 카나리아 / 유리의 섬
 
2004 69 식스티 나인 / 빛과 함께…  / 란포R / 료마가 간다 / 키쿠테이야오젠의 사람들
   
2003 기묘한 이야기 가을 특별편 / 고원으로 오세요 / 나의 마법사
       정말로 있었던 무서운 이야기 - 봄의 공포 미스터리   
 
2002 사립탐정 하마 마이크 / Dog Star /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 개의 별 / 목하의 연인
   
2001 도쿄 소라
   
2000 눈물을 닦고  
   
특별출연
2002 사이코 닥터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루카는 분명 매력적인 배우다.
하지만 개인적으로 연기부터 흔하지 않은 사생활까지 나는 하루카를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

"데쓰워터"도 와타베 아츠로가 나오질 않았다면 아마 보질 않았을것이다.
내가 하루카를 싫어하는데는 아마도 하루카의 스캔들로 얼룩진 사생활 때문일 것이다.

이번에 "데쓰워터"가 개봉을 하는 관계로 그녀의 프로필을 올려본다.

영화 자체는 따로 리뷰를 하겠지만 정말 실망을 금치 않을 수 없는 작품이다.
"대정전의 밤에"까지만 해도 하루카의 작품선별은 좋은 편이었는데 아쉽다.

아마도 본인이 비중있는 작품을 선택하다보니 선급한 결정이 아니었나 한다.
물론 촬영준비중일때 부터 그녀의 안좋은 기사가 있었으니...

일본영화나 드라마 팬이라면 한번쯤 그녀의 작품들을 찾아보는것도 좋을것이다.
주연이건 조연이건 단역이건 그녀는 나쁘지 않은 연기를 보여준다.
Posted by 불량고양이
Trackback(0) : Comment ()

댓글을 달아 주세요